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양산시, 코로나19 양산 2번 확진자 발생

기사승인 2020.02.24  11:27:12

공유
default_news_ad2

- 29세 여성, 대구 신천지교회 교인

코로나19 양산 2번 확진자 발생에 따른 브리핑을 하고 있다.

[경남데일리=배성우 기자] 양산시에서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경남 17번)가 발생했다.

양산시는 24일 오전 11시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양산시의 두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따른 브리핑을 통해 물금지역에서 거주하는 대구 신천지교회 교인 29세 여성이 23일 오후 11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지난 22일 대구광역시로부터 31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양산시보건소에 통보되어 즉시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약간의 감기 증상을 보여 신속히 검체 채취 및 검사를 진행한 결과 23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여성은 현재 물금에서 혼자 거주하고 있고 대구에서 신천지교회 교인으로 활동한 이력이 있으며 16일 대구에서 낮12시 예배에 참석했다.

환자는 현재 비염과 약간의 콧물 증세가 있으나 건강 상태는 안정적이다.

시는 확진자의 자택과 이동 동선 전반에 대해 긴급방역을 실시할 예정이고 환자 진술에 의한 이동경로는 양산시 홈페이지에 게시되며 확진자와의 접촉자 파악은 도 역학조사관과 함께 심층역학조사 할 예정이다.

양산시는 이번 사태가 진정 될 때까지 마스크 착용, 손씻기 등 개인위생 수칙 준수와 각종 행사 및 모임은 가급적 자제하여 주실 것을 당부했다.

또한 만약 발열, 콧물,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다면 곧바로 병원 응급실이나 외래 의료기관을 방문하기 전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 또는 보건소 상황실(☏392-5220, 392-5227)로 전화문의를 거듭 당부했다.

ad45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