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남해군, 청소년수련관 건립심의위원 위촉 및 심의회 개최

기사승인 2020.08.01  11:43:27

공유
default_news_ad2

- 건립 설문조사 결과 반영 및 위촉위원 의견 수렴을 위한 첫 심의회

남해군, 청소년수련관 건립심의위원 위촉 및 심의회 개최

[경남데일리=정문혁 기자] 남해군 청소년수련관 건립사업 추진을 위한 건립심의위원회 위원 10명에 대한 위촉식이 지난 30일 열렸다.

남해군은 청소년(학생), 청소년전문가, 공공건축가 등으로 구성된 청소년수련관 건립심의위원회 위원 10명에 대한 위촉식을 갖고 첫 회의에 들어갔다.

군은 남해읍 북변리 339번지 일원에 총사업비 138억원(도비 96억, 군비 42억)을 들여 연면적 4,613㎡ 규모의 남해군 청소년수련관 건립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미디어센터, 실내집회장, 특성화 수련활동장, 크리에이터실, 체육활동실 등 다양하고 수준 높은 시설들이 들어설 계획으로 2022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번 첫 심의회는 7월 초 실시한 청소년 대상 설문조사 결과와 건립심의위원회에서 제시한 의견을 설계공모 제안서에 반영하고자 개최했다.

지난 설문조사 결과 수련관 건립에 대해서는 전반적으로 긍적적이고 기대감도 큰 것으로 나타났다.

건물 외부 이미지는 깔끔하고 현대적인 건축을 선호하고, 건물의 내・외부 색채는 흰색을 가장 선호했다. 수련관에 가장 필수적인 공간으로는 체육활동장, VR 및 e스포츠실, 노래・악기연습실 순으로 필요하다는 의견이 많았다.

이날 첫 회의에서는 청소년이 원하는 수련관 이미지, 색채, 공간구성에 대한 배치계획 등에 관한 안건을 의결했다.

특히 이번 첫 회의에는 남해군 총괄계획가인 안재락 경상대 교수와 김철현 공공건축팀장이 참석해 위원들의 다양한 의견에 대해 자문역할을 했다. 이날 제안된 의견들은 향후 설계공모 제안서에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설계공모는 8월경에 시행할 계획이다.

남해해성고 1학년으로 재학 중인 홍성연 청소년위원은 “설문조사 결과를 존중하며 청소년의 입장을 고려한 공간구성, 시설배치가 설계에 잘 반영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최병현 위원장(남해군 행정복지국장)은 “청소년수련관은 청소년이 주인”이라며 “청소년이 원하는 공간과 프로그램이 운영될 수 있도록 지역 청소년의 욕구와 의견 반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 “앞으로 청소년수련관 건립 시까지 건립심의위원회를 수시로 개최해 향후 수련관 프로그램, 운영방법 등을 종합 검토하고, 사업계획수립까지 잘 챙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남해군의 청소년 인구는 5,155명으로 전체 인구대비 청소년 인구비율이 약 12%에 달하는 데 비해 청소년들이 이용할 만한 문화공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장충남 군수는 청소년수련관 건립을 민선 7기 공약사항으로 정하고 수련관을 청소년들을 위한 문화, 예술, 상담 등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ad45

정문혁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