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양산지역자활센터, ‘도담도담식당’ 자활사업단 개소

기사승인 2020.09.16  16:41:26

공유
default_news_ad2

- “자립을 위한 도전은 계속된다”

▲ 양산지역자활센터, ‘도담도담식당’ 자활사업단 개소식

[경남데일리 = 배성우 기자] 양산시는 경남양산지역자활센터가 북부동 남부시장 일원에 저소득층 일자리 제공을 위한 자활사업단인 ‘도담도담식당’을 16일부터 개소해 운영에 들어갔다.

해당 사업은 음식업 운영 경험이 있는 저소득 주민 8명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고 점심 식대 비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활 참여자 및 식당 이용 주민에게 저렴하게 점심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양산시에서 자활기금 2000만원을 지원해 개소하게 됐다.

‘도담도담식당’사업단은 시장진입 가능성이 높고 노동시장에 적극적인 진출을 원하는 자활사업 참여자의 요구를 반영해 시장진입형으로 3년 동안 사업비를 지원하고 이후에는 자활기업으로 창업하게 된다.

판매 수익금은 자활사업 참여자들에게 자립 성과급을 지급하고 향후 자활기업으로 창업할 경우 자활기업 창업자금으로 사용함으로써 저소득층 경제자립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2020년 양산시는 저소득층 일자리 제공을 위해 시 직영 자활사업과 경남양산지역자활센터를 통한 6개 자활사업단, 2개 자활기업을 운영해 285명이 참여하고 있으며 2020년 보건복지부 지역자활센터 성과평가 우수기관으로 양산지역자활센터가 선정된 바 있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도담도담식당 자활사업단이 탄탄한 사업으로 성장해 저소득층 일자리 창출에 큰 기여를 해주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내실있는 자활사업단이 자활기업까지 창업해 저소득층 자립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ad45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