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BNK경남은행, 밀양시 ‘태풍 피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 실시

기사승인 2020.09.17  14:26:12

공유
default_news_ad2
BNK경남은행, 밀양시 ‘태풍 피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 실시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BNK경남은행은 17일 제9호 태풍 마이삭과 제10호 태풍 하이선 피해를 입은 밀양시에서 ‘태풍 피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밀양시 청도면 일대 비닐하우스 농가에서 진행된 태풍 피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에는 BNK경남은행 본부 부서 직원과 밀양시 박일호 시장 그리고 관계자 등 30명이 참가했다.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서 봉사자들은 찢겨진 비닐과 파손된 파이프를 철거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또 일부 봉사자들은 비닐하우스 안으로 밀려 들어온 토사를 제거하는 등 주변 환경을 정리했다.

사회공헌홍보부 김형수 팀장은 “태풍이 지나간 지 수일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인력 부족으로 제때 복구하지 못하고 그대로 방치한 농가들이 많았다. 밀양시 관계자들과 함께 한 태풍 피해 복구 봉사활동이 시름을 앓고 있는 농가에게 힘이 되기를 바란다. 태풍 피해 농가를 돕기 위한 지원의 손길이 지속적으로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태풍 피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체온 측정, 마스크 착용, 작업 중 대화 자제 등 정부의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한편 BNK경남은행은 태풍 피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을 하기에 앞서 지난달 14일과 21일 장기간 폭우로 침수 피해를 입은 하동군과 합천군에 각각 긴급봉사단을 파견, 수해 복구 긴급 봉사활동을 실시한바 있다.

ad45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