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창원시, 코로나 지역예방접종센터 설치 현장점검

기사승인 2021.02.23  15:58:20

공유
default_news_ad2

- 6월까지 2개소 추가. 일반 시민 대상 접종 실시

▲ 허성무 창원시장, 코로나 지역예방접종센터 설치 현장점검

[경남데일리 = 이성용 기자] 창원시는 지역사회 코로나19 집단면역 확보를 위해 차질없는 코로나19 예방접종준비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허성무 시장은 이날 경남도 우선 지역예방접종센터가 설치되고 있는 마산실내체육관을 찾아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허 시장은 마산실내체육관 지역예방접종센터 내 접종계획에 대해 보고받은 뒤 현장을 살펴보며 접종 동선에 따라 준비상황을 점검했다.

마산접종센터는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한 충분한 실내 공간 교통 편의성 응급의료기관과의 접근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경남도 우선 지역예방접종센터로 선정됐다.

오는 25일 설치가 완료된다.

초저온 냉동고 등 백신 접종에 필요한 장비를 갖춰 도내 지역예방접종센터 설치 모델 및 교육장으로 활용되고 이후 정부의 백신 공급계획에 맞춰 초저온 보관이 필요한 mRNA 백신 접종이 이뤄질 예정이다.

시는 마산접종센터에 3개팀 66명의 접종인력(의료인력 36, 행정인력 30)을 배치해 하루 최대 1,800명까지 안전하고 신속하게 백신을 접종한다는 방침이다.

6월까지 지역예방접종센터 2개소(의창·성산, 진해)를 추가로 개소해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순차적으로 접종을 실시할 계획이다.

허성무 시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창원 시민분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며 “모든 시민이 안전하고 신속하게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지역 의료계와 소방서 군부대 등과 협의해 의료 자원 확보는 물론 접종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모든 상황에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ad45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