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JTBC 싱어게인 준우승자 정홍일, 김해시 문화도시 홍보대사 위촉

기사승인 2021.04.02  23:19:01

공유
default_news_ad2
JTBC 싱어게인 준우승자 정홍일, 김해시 문화도시 홍보대사 위촉

[경남데일리=배성우 기자] 경남 최초 법정 문화도시로 선정된 김해시가 효과적인 문화도시 정책 홍보를 위해 2일 가수 정홍일(44) 씨를 문화도시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록 보컬리스트 정홍일은 지난 25년간 김해를 중심으로 부산, 경남을 아우르며 왕성한 활동을 펼쳐 온 대표적인 지역 출신 뮤지션이다.

지역의 기획자, 문화 활동가, 아티스트들과 활발하게 소통하며 로컬 음악의 저력을 보여준 그는 최근 인기리에 방송된 JTBC 싱어게인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전국적으로 이름을 알렸다.

특히 이 방송을 통해 자신의 음악적 커리어의 뿌리가 지역에 있다는 소신을 밝혀 지역문화계에 신선한 화두를 던지기도 했다.

이밖에도 지난 2019년 김해문화의전당 내 개소한 경남음악창작소의 음반 제작 지원사업을 통해 첫 번째 솔로 EP 앨범 〈숨 쉴 수만 있다면〉을 지난해 11월 발매했으며, 문화도시 예비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의 여러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등 김해 문화도시 워킹 그룹으로도 활동해 지역문화에 대한 전문성과 애착이 돋보인다는 평가다.

허성곤 시장은 “법정 문화도시의 가치는 수도권 중심으로 치우쳐있던 문화지형도를 지역 중심으로 전환하는 데 있다”며 “지역을 기반으로 사 반세기 동안 활동해 온 정홍일님의 음악 인생은 지역문화의 가치를 재조명하는 문화도시의 방향과 맥을 같이 하기에 문화도시 홍보대사로서 펼쳐갈 앞으로의 행보에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정홍일 씨는 “김해는 현재 제가 살고 있는 곳이자 많은 분들과 함께 소통하고 교류하며 지금의 음악적 토양을 구축한 의미 있는 곳”이라며 “앞으로 법정 문화도시 홍보대사로서 문화도시의 가치와 비전을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한편, 정홍일 씨는 방송 및 공연 활동을 병행하는 가운데 올 연말까지 문화도시 홍보 영상물 출연, 문화도시 홍보물 인물 이미지 사용 등 다양한 방식으로 문화도시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김해시 관계자는 “올해는 우리시가 법정 문화도시로 지정된 매우 의미 있는 해인만큼 문화도시의 가치를 도시 전역으로 확산해나갈 필요가 있다”며 “정홍일님의 문화도시 홍보대사 위촉을 시작으로 앞으로 다각적인 문화도시 정책 홍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ad45

배성우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