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상권 르네상스’사업에 ‘진해군항’ 상권 출항~

기사승인 2021.04.08  13:58:40

공유
default_news_ad2

- 5년간 100억원 규모로 진해중앙시장 일원 상권 활성화 사업 시행

▲ ‘상권 르네상스’사업에 ‘진해군항’ 상권 출항~

[경남데일리 = 이성용 기자] 창원시는 지난 3월 31일 ‘진해군항 상권활성화구역 지정 및 사업계획’ 고시를 뱃고동 삼아 본격적인 진해군항 상권르네상스 사업 추진에 나선다.

상권 르네상스사업은 하나의 상권을 형성하고 있는 시장·상점가·상업지역 등을 하나로 묶어 지역 상권을 활성화하고 이를 통해 전통시장 및 상점가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한 제반 사업으로 중소벤처기업부는 2022년까지 30곳을 목표로 공모 사업으로 추진해 오고 있으며 2017년부터 2020년까지 선정된 곳은 ‘진해군항’ 상권을 포함해 모두 20개소다.

창원시 진해군항 상권은 2020년 11월 30일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후 5차례의 상권 활성화 전문가 자문을 통해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의회 의견청취, 주민 공람 및 설명회 등의 의견 수렴과정을 거쳐 지난 3월 31일 경남도의 승인을 받아 고시함으로써 상권 활성화 구역 지정과 사업계획에 대한 모든 절차를 마쳤다.

진해군항 상권 활성화 구역은 창원시 진해구 벚꽃로 60번길 진해중앙시장 주변상가 일대로 송학동, 대흥동, 인사동, 제황산동, 충무동, 화천동 일원이다.

진해군항 상권 활성화 기본계획은 활성화 사업 홍보·판촉행사, 우해 음식특화거리 조성, 지역 문화행사, 전시 및 공연, 블라썸 스타트업 지원, 에코 그린 센터, 스마트 상권, 고객 판촉, 벚꽃 문화아카데미, 지역특산물 먹거리 발굴 및 보급, 상인역량강화, 성과지표 개발 및 관리 환경개선사업 근대역사 시장공간 조성, 어시장 환경개선 및 활성화, 장터국밥거리 조성, 블로썸거리 활성화, 상권환경개선 조직운영사업 거버넌스 구축으로 구성되어 있다.

박명종 창원시 경제일자리국장은 “4월 중 추진 기구인 창원시상권활성화재단을 보강하는 동시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도 협의해 1차 연도 세부시행계획에 따라 본격적인 진해군항 상권르네상스 사업을 추진한다”고 하며 “쇠퇴한 진해중앙시장 일대의 상권 활성화를 유도하고 지역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상인들의 자생력과 경쟁력을 키워나가겠다”고 말했다.


ad45

이성용 기자 anjffh1@nate.com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