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창원힘찬병원, 남해농협 조합원 대상 의료지원

기사승인 2024.06.24  12:24:49

공유
default_news_ad2
창원힘찬병원, 남해농협 조합원 대상 의료지원

[경남데일리=황민성 기자] 창원힘찬병원(병원장 이상훈)은 지난 21일 남해농협과 업무협약을 맺고, 지역 농업인들을 대상으로 의료지원 활동을 펼쳤다.

남해군문화센터에 마련된 이동 진료소에서 창원힘찬병원 정형외과 강병률 원장과 신경외과 정대영 원장을 포함한 직원 30여 명이 현장을 찾은 지역 주민들에게 관절, 척추 질환의 문진, 혈압 및 혈당 체크, 진료, 상담 등을 순차적으로 진행했다.

고화질의 엑스레이 영상 촬영을 위해 인천힘찬종합병원(병원장 김봉옥)에서 최신 검진버스도 지원받았다.

특히 병원을 방문해야 받을 수 있는 고가의 체외충격파 장비를 투입하고, 간이 골다공증 검사기기도 준비하는 등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며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강병률 원장 진료

강병률 원장은 “폭염과 장마가 반복되는 여름철에는 붓고 쑤시는 관절 통증이 더 심해질 수 있다”며, “바쁜 농사철이라 아픈 무릎과 허리를 그냥 방치하는 분들이 많은데 이번 건강검진을 기회로 적극 치료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날 의료지원은 경남농협과 남해군이 함께 실시하는 ‘농촌 왕진버스’ 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농촌 왕진버스는 병의원, 약국 등 의료시설이 부족한 농촌지역 주민들에게 의료, 검안 및 돋보기 지원 등 종합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올해 경남에서는 총 16회의 농촌 왕진버스 사업이 예정돼 있으며, 창원힘찬병원은 양방진료 파트를 맡아 남해, 고성 등 4곳의 의료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ad45

황민성 기자 hcs@kndaily.co.kr

<저작권자 © 경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d_ad2
ad48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ad47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ad4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